싱가포르 - Media OutReach - 2021 5 4 -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비트가 클라우드 채굴, 이른바 MaaS(Mining-as-a-Service) 상품을 5월에 출시 예정이다. 해당 상품은 채굴기가 없어도 최소 100달러로 ETH 채굴이 가능하다.

 

전통적인 암호화폐 채굴 모델의 변화  

최근 채굴자들이 거래 블록을 승인해 암호화 토큰을 수여받는 이른바 '암호화폐 채굴'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노력한만큼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채굴의 장점이 있지만 컴퓨터 시스템의 가용성, 하드웨어 유지 및 보수 비용, 값비싼 전기요금 등의 부담으로 채굴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것도 사실이다.

 

반면, 바이비트에서 제공하게 될 클라우드 채굴은 원격으로 컴퓨팅 파워를 공유하여 암호화폐를 채굴하는 방법으로 하드웨어를 직접 제공할 필요없이 바이비트에서 해싱 파워를 구매하여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다. 이는 채굴에 대한 진입 장벽을 낮추는 동시에 채굴 번거러움이 없다는 큰 장점이 있다. 바이비트로부터 해시레이트를 원하는만큼 구매하면 '클라우드'로부터 직접 ETH를 획득할 수 있는 셈이다.

 

단기투자 전략: 예측 가능한 높은 수익성

바이비트 클라우드 채굴은 7일,21일,42일 약정을 제공한다. 단기투자를 통해 높은 수익성을 거두는 동시에 장기적으로 가격 변동에 따른 시장의 불확실성 리스크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100% 가용성을 제공하며 기간 누락 시 바이비트에서 보상할 계획이다.


빌 씽 바이비트 금융상품 본부장은 "바이비트 클라우드 채굴을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며 "채굴에는 관심이 있지만 하드웨어 운영 관리에 어려움을 겪어오던 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상품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드러냈다. 빌 본부장은 또 "바이비트에서 해쉬레이트만 구매하면 클라우드에서 ETH를 수확하게 되는 셈"이라고 강조했다.

Talk to Media OutReach today

Let Media OutReach help you achieve your communication goals. Send an email to info@media-outreach.com or click below. You will receive a response within 24 hours.

Contact us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