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Media OutReach - 2021년 4월 21일 -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백 브랜드 쌤소나이트가 오는 22일(목) 지구의 날을 맞아 버려진 요거트 컵과 플라스틱 병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캐리어 '매그넘 에코(Magnum Eco)' 컬렉션을 공개한다. 이번 런칭을 통해 쌤소나이트는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책임 있는 여정'에 한 걸음 더 다가선다.

 



'매그넘 에코' 캐리어에는 쌤소나이트의 '리사이클렉스(Recyclex™)' 소재 기술이 적용됐으며, 외관은 버려진 요거트 컵을 재활용해 폴리프로필렌 입자로 잘게 분쇄한 다음 가공해 제작했다. 재활용 플라스틱을 소재로 사용했음에도 쌤소나이트의 핵심 브랜드 DNA인 높은 품질을 만족시키며, 단단한 내구성으로 오랫동안 사용이 가능해 쌤소나이트의 지속가능성을 향한 노력에 부합하는 것이 특징이다.

 

해당 컬렉션은 세계 최대 화학 기업 중 하나인 라이온델바젤(LyondellBasell)과 정수 솔루션 제조 분야의 선두주자인 수에즈(SUEZ)의 합작사 QCP(Quality Circular Polymers)와 파트너십을 맺고 선보이는 라인업이라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수에즈 리사이클링 & 리커버리 아시아의 CEO 앙투안 그레인지(Antoine Grange)는 "고품질의 2차 원료를 제조하기 위한 가치사슬 전체를 커버하는 동시에, 업계부터 소비자까지 최고의 기준에 부합하는 솔루션을 쌤소나이트에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밝혔다.

 

라이온델바젤의 글로벌 올레핀 & 폴리올레핀 총괄 부사장 켄 레인(Ken Lane)은 "플라스틱 낭비를 종식시키기 위한 솔루션의 일부가 된 것, 그리고 이러한 목표를 향해 쌤소나이트와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 것에 대해 영광으로 생각한다"라며 "쌤소나이트의 '매그넘 에코'는 버려진 자원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어 여행객들이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어냄으로써 재활용 자원을 오랫동안 활용할 수 있는 완벽한 방법을 보여주는 컬렉션이다"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매그넘 에코' 캐리어는 3개의 잠금 장치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소지품을 더욱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으며, 가벼운 무게와 넓은 수납 공간으로 편리함을 더한 점이 돋보인다. 아울러 쌤소나이트만의 엄격한 기준이 적용된 강도 테스트 또한 통과했다. 해당 컬렉션은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총 다섯 가지의 아름다운 색상으로 출시된다.

 

쌤소나이트 아시아태평양·중동 지역 총괄 사장 폴 멜케베케(Paul Melkebeke)는 "111년이 넘는 역사동안 쌤소나이트는 혁신과 디자인뿐만 아니라 업계 리더로서 새로운 소재 개발에 집중해왔다"라며 "'매그넘 에코'는 쌤소나이트가 앞으로도 여행자들을 위한 새로운 솔루션을 개척하겠다는 약속을 보여주는 컬렉션이다"라고 전했다.

 

쌤소나이트의 '매그넘 에코' 컬렉션은 환경을 사랑하면서도 제품의 내구성과 디자인을 중요시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들에게 최고의 여행 파트너가 되어줄 것이다.

Talk to Media OutReach today

Let Media OutReach help you achieve your communication goals. Send an email to info@media-outreach.com or click below. You will receive a response within 24 hours.

Contact us now